가능하다 14시간 - 중2 김병수

윤시온
2021-10-09
조회수 487

처음으로 14시간 동안 공부를 한후..

나는 1달 전부터 이 캠프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아버지께서 이 14시간 학습캠프에 대해

나의 의견을 물으셨고 나는 한번 공부를 해보자는 마인드로 이곳에 오게 되었다.

사실 나는 집중력이 매우 떨어진다. 하루에 많이 공부해 봐야 한 1시간 정도? 시험 기간에는 2시간?

 그렇게 밖에 안해서 나의 능력만큼 시험 성적이 안나오는 것 같다.

 그래서 최소 10시간 정도는 공부를 해보고 싶었다. 나의 공부하면서 바램은 이상하게 들리겠지만 정말로 코피가 한번 터져보는 것이다 한번 공부하다 쓰러져 버리고도 싶다.

 그렇게 공부를 단 한번만이라도 하고 싶었다.

 나는 이 캠프에서 수학을 마스터 하고 싶었다.

누가 어떤 문제를 물어봐도 다 답해 줄 수 있을 만큼하고 싶었다.

여기서 나는 수학을 3권 정도 풀었다. 복습도 몇 번씩이나 하였다.

내가 이 이야기를 계속 하는 것은 다름이 아니라 솔직히 내 자신에게 너무 자랑스럽기 때문이다. 방학이라고 하면 누구나 놀고 싶다.

 학교에서 벗어나서 자신만의 생활을 가지고 싶어한다.

그래서 아무리 내가 좋아 하는 수학을 할지라도 1권도 제대로 끝내지 못하고 매번 친구들과 놀기 바빠 있었다. 그런 내가 이번 캠프에서 드디어 완벽하게 책을 끝낸거다.

나는 캠프를 마치고 집에 돌아가서 이런 자세가 무너질까 큰 걱정이다.

지금 당장은 공부할 수 있는 몸이 만들어졌을지는 모르겠지만 아직 정신적으로는 부족한 것 같다. 그래서 가끔씩은 공부를 하지 않고 버티기도 하였다.

하지만 나는 다음에도 올 것이다. 사실 공부를 하면서 그 맛을 보았다.

공부하는 것 보다 노는 것이 더 힘들다는 것도 깨달았다.

어머니는 나에게 매번 말씀하셨다. 한번이라도 10시간 동안 공부만 하여 보라고 나는 매번 ‘그런 건 절대로 불가능하다’고 말하였다. 사실 불가능하지 않을까?

 집에서는 컴퓨터가 있다. 핸드폰으로 걸려오는 친구의 전화가 있다. 솔직히 이런 환경이 있는데 10시간 동안 공부를 하는 것은 불가능 하다. 그러나 나는 여기서 14시간을 공부해냈다.

 가끔은 2, 3시간 정도 놀기도 하였다. 하지만 나는 처음으로 나도 공부를 이만큼이나 할 수 있구나 라는 생각을 하였다.

다음에 오면 나는 한단계 성장하여 있을 것이다

 공부해야할 양도 많을 것이고 그만큼 유혹도 커질 것이다.

하지만 나뿐만 아니라 같이 공부한 형 누나들도 한번씩은 14시간이라는 시간 동안 공부를 해보았기 때문에 나태해져도 좌절하지 않고 다시 할 것이다. 14시간 공부하는 것이 불가능 하지 않다는 것을 알았기에....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