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방캠프로 인해 새롭게 탄생한 나 - 중1 이정섭

윤시온
2022-04-02
조회수 389

기억방캠프로 인해 새롭게 탄생한 나 중1이정섭

 

저는 기억방캠프에 오게 된 예비 중2 이정섭입니다. 저는 엄마의 기억방캠프에 대한 추천을 받아들이고 이 14시간 공부라는험한 벽을 넘기 위해 이곳에 오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막상 와보니 체력적 문제와 집중력에 대한 문제등이 생기면서 하루하루가 힘겹게 지나갔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일주일이 지났습니다. 그런데 2주차부터 갑자기 시간이 총알같이 지나갔습니다. 그러면서 저는 다시용기를 되찾았고 벌써 4주차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거의 없었던 집중력이 2, 3주차에 나타나면서 저에게 용기를 주었습니다. 그리고 2주차 수요일에 14시간을완전히 공부로 채울 수 있었습니다. 이 캠프에서 건질 수 있었던 소중한 것은 30분 계획표였습니다. 30분 계획표로 저를 체크 할 때마다 반성을하면서도 보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공부를 할 때는 영어와 수학의 계속된 반복을 통해 저의 실력을향상 시킬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기억방 캠프의 학생들을 버틸 수 있게 해주신 분은 바로 윤민수 목사님이었습니다. 윤민수 목사님의 훌륭한 시간관리 덕분에 새롭게 성장 할 수 있었습니다. 제가이 곳에서 얻을 수 있었던 것은 시간관리 능력이었고, 앞으로는 제가 스스로 만들어 낸 저의 새로운 몸을절대로 잃어버리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고 이 몸을 잃어버리지 않도록 하루 5시간 공부와 토요 공동체를할 것이며 토요 공동체에서 누구보다도 더 열심히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Jimmy228@naver.com

0 0